강화군, ‘전천후 맨발 걷기 황톳길’ 개장
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에코저널=강화】강화군이 2일, 신정체육시설 내 전천후 맨발 걷기 황톳길 개장했다.

 

총길이 356m, 폭 2m로 전천후시설이 갖춰진 강화군 맨발 걷기 황톳길은 군민들이 날씨와 계절의 영향 없이 쾌적하고 안전하게 맨발 산책을 즐길 수 있도록 조성됐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오후 9시, 주말 오전 9시∼오후 6시까지며, 매주 월요일과 법정공휴일은 시설 정비를 위해 휴장한다.

 

세족 시설과 신발 보관대, 먼지떨이기도 마련돼 있다. 쾌적한 운영을 위해 반려동물을 동반하거나, 음식물 반입 시에는 입장이 제한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강화군체육회(032-933-9696, 내선1) 또는 강화군청 행정과(032-930-3226)로 문의하면 된다.

 

강화군 관계자는 “강화군 최초로 사계절 내내 즐기며 체험할 수 있는 전천후 맨발 황톳길이 개장했다. 군민 모두가 맨발 걷기로 소통하고 건강도 증진 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며 “강화의 명품 황톳길로 조성될 수 있도록 시설의 유지·관리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4-04-02 21:27:31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동해 품은 독도’ 촬영하는 박용득 사진작가
  •  기사 이미지 <포토>‘어도를 걸을 때’
  •  기사 이미지 설악산국립공원 고지대 상고대 관측
최신뉴스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