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23일토요일
전문칼럼
   
  
 
 
 
 
 
 
 
 
 
 
 
기사검색
  

 
하남시의회 행감 3대 목표는 ‘민생·지역·경제’ 2023-05-30 10:05
강성삼 의장, “냉정한 잣대 적용 꼼꼼하게 검토”

【에코저널=하남】제9대 하남시의회(의장 강성삼)가 ‘2023년도 행정사무감사’의 슬로건을 ‘생(生)·생(生)하게! 시원하게!’로 정했다.

하남시의회는 30일 보도자료를 통해 “올해 행정사무감사 3대 목표를 ‘민생·지역·경제’로 정하고, 민생과 지역을 살리고 경제를 살리는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시민의 눈높이에 맞는 속 시원한 행정사무감사를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하남시의회 의원과 의회사무국 직원들이 ‘2023년 행정사무감사 대비 역량강화 교육’에서 이정화 한국산업기술원 지방자치연구소 전임교수의 실무 특강을 듣고 있다.(사진제공 하남시의회)

하남시의회는 오는 6월 1일~21일까지 21일간 제321회 제1차 정례회를 열고 2023년도 행정사무감사와 함께 2022회계연도 결산 승인, 조례안 등을 심의·의결한다.

정례회의 하이라이트인 행정사무감사는 6월 8일부터 9일간 상임위원회별로 진행된다. 자치행정위원회(위원장 정병용)는 8일~12일, 도시건설위원회(위원장 금광연)는 12일~16일 각각 소관 부서별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한다.

올해 행정사무감사는 민선 8기 출범 이후 지난 1년 동안 이현재 시정이 추진한 사업에 대한 정책성과를 평가하고 향후 3년의 추진방향을 가름할 수 있는 감사로, 향후 시정의 정책방향을 집중적으로 검증해 작은 부분까지 놓치지 않는 감사가 되도록 하겠다는 방침이다.

각 상임위원회별 분석자료를 토대로 집행부의 시정 운영 실태를 따지고, 예산 낭비 사례와 각종 부실행태를 지적하고 합리적 정책 비판과 대안제시와 개선을 촉구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오는 6월 19일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는 본회의에서 회부된 2022 회계연도 결산 승인의 건을 다룬다. 의원들은 집행부에서 제출한 2022회계연도 결산서와 결산검사위원들이 작성한 결산검사 의견서를 바탕으로 예산집행의 적법성과 효과성, 재정운영의 합리성을 검증한다.

회기 마지막 날인 6월 21일에는 제2차 본회의를 열고 2023년 행정사무감사 결과보고서 채택의 건 등을 처리하고 폐회한다.

강성삼 의장은 “이번 회기에는 면밀한 결산심사와 행정사무감사로 올바른 시정을 견인하고자 한다”며 “지난해 예산을 당초 목적과 계획대로 적정하게 집행했는지, 주요 시책이나 사업계획을 어떻게 구체화했는지, 한정된 재원을 적재적소에 효율적으로 배분했는지 등 냉정한 잣대를 적용해 객관적으로 꼼꼼하게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강 의장은 이어 “집행부의 문제점을 낱낱이 파헤쳐 대안을 제시하고, 각종 현안 사업과 관련해 시민들의 뜻이 어디에 있는지 제대로 살펴 행정에 책임감을 심어주도록 할 것”이라며 “시민을 보듬어 주고 하남현안을 챙기는 행정사무감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하남시의회는 지난 15~16일 의원·의회사무국 직원을 대상으로 ‘2023년 행정사무감사 대비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했다.(사진제공 하남시의회)

한편, 하남시의회는 지난 15~16일 의원 및 직원을 대상으로 ‘2023년 행정사무감사 대비 역량 강화 교육’을 실시한 가운데 ‘행정사무감사 핵심착안사항 및 실전사례’, ‘하남시 주요현안 분석’ 등을 구체적으로 배우면서 실무 역량을 강화했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