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4월 23일  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복사골으뜸쌀'에 담긴 사랑의 온정 2005-12-14 00:02
연말연시 불우이웃과 함께 사랑의 온정을 나눠 훈훈한 지역사회를 조성하는 지역자생단체가 있다.

부천시 원미구 상1동 새마을 부녀회(회장 신양희)회원 20여명은 지난 12일 사랑의 일일찻집행사 수익금으로 부천에서 생산되는 복사골으뜸쌀 20㎏ 50포를 구입해 소외된 불우이웃을 가가호호 방문해 사랑의 쌀을 전달하면서 따뜻하게 위로하는 뜻 깊은 시간을 가졌다.

평소에도 상1동 새마을부녀회는 희생과 봉사정신으로 굿은 일을 마다하지 않고 지역사회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모습이 주위에 알려져 귀감이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부녀회장 신양희씨는 "작은 사랑과 관심이 어려운 이웃에게는 희망과 사랑의 힘이 될 수 있어 매우 기쁘다"며 "작은 봉사활동이 많은 이웃에게 희망을 줄 수 있어 행복하다"고 말했다.


윤태 기자 yuntae@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