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9월22일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산림청, 미이용 산림자원화센터 조성사업 공모 2020-08-04 17:13
【에코저널=대전】산림청은 미이용 산림부산물을 활용해 신재생에너지연료 등을 생산할 수 있는 ‘미이용 산림자원화센터 조성사업’을 이번 달 21일까지 공모 신청받는다.

‘미이용 산림자원화센터’란 벌채 이후 임지에 남아있는 산림부산물을 활용해 신재생에너지 연료, 축사 깔개, 표고 톱밥 배지, 친환경 퇴비 등으로 생산하기 위한 수집·가공·유통 체계를 말한다.

이번 사업은 총 1개소로 총사업비는 30억원이며, 보조율은 국비 50%, 지방비 20%, 자부담 30%이다.

신청 자격은 산림조합 및 목재생산업자로 한정한다. 지방자치단체에 공모 신청을 하고 해당 지방자치단체는 8월 21일까지 산림청에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신청서와 작성요령 등은 산림청 누리집(www.forest.go.kr)과 각 시·도에 게시된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산림청은 1·2차 서류심사와 타당성 평가 및 최종심의를 거쳐 9월 중 누리집(www.forest.go.kr)에 결과를 공지할 계획이다.

산림청 이원희 산림자원과장은 “버려지던 산림부산물의 자원화를 통해 산림신재생에너지의 가치를 상승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기사목록]  [프린트]  [메일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