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2월26일수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김상호 하남시장,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총력 대응 당부 2020-01-24 18:03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 긴급대책영상회의 참석



【에코저널=하남】김상호 하남시장은 24일 정세균 국무총리 주재로 긴급하게 열린 ‘중국 우한시 폐렴(이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대응상황’ 영상회의에 참석했다.

오늘 영상회의는 중국 우한시에서 원인불명 폐렴이 집단으로 발생되고 우리나라도 2명의 확진 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감염병의 국내 확산 방지를 위해 마련됐다.

정세균 국무총리가 주재한 영상회의는 질병관리본부, 외교부, 보건복지부 등의 중앙부처와 전국 지자체간의 유기적 협력 체제를 유지하고, 감염병 확산 방지 대책을 토론했다.

정 총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산방지를 위해서는 지역사회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인력 장비 부족 시 신속한 보강방안을 마련할 것”을 지시했다.

정 총리는 이어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서는 무엇보다 국민여러분들의 협조가 중요하다”며 “개인 위생관리에 철저를 기하는 것이 나뿐만아니라 가족과 이웃을 지키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영상회의를 마친 뒤 김상호 하남시장은 관계자들에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으로 의심되는 증상의 환자가 선별진료기관에서 우선 진료를 볼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철저한 관리와 예방에 힘써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상호 시장은 “지난 메르스 사태에서 보여준 대처 능력을 경험으로 이번 감염병도 신속한 대응체계를 유지해 지혜롭게 대처해 나가자”고 덧붙였다.

한편, 하남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에 대응하기 위해 설 연휴 기간 동안 비상방역대책반을 운영 중에 있다. 감염병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엔 질병관리본부(1339) 또는 보건소(031-790-5463)으로 연락해 상담 받으면 된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기사목록]  [프린트]  [메일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