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2월02일목요일
전문칼럼
   
  
 
 
 
 
 
 
 
 
 
 
 
기사검색
  

 
‘2022년 우수환경산업체’ 14개사 신규 지정 2022-12-04 12:48
【에코저널=세종·서울】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12월 5일 환경기업 14개사를 ‘2022년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한다.

환경부는 2012년부터 도입한 ‘우수환경산업체 지정 제도’를 통해 사업실적과 기술력이 뛰어난 환경기업을 녹색산업을 대표하는 기업으로 육성하고 있다.

올해는 평균 2.4대1의 경쟁률을 뚫고 △기후·대기 3개 △물·수질 5개 △자원순환·폐기물 5개 △기타환경 1개 등 총 14개 우수환경산업체가 최종 선정됐다.

기후·대기 분야 3개사는 △고효율 일체형 축 열연소산화설비를 제조하는 상원기계 △집진기에 나노입자를 입혀 여과효율을 높인 크린에어테크 △진공청소기와 유사한 원리를 이용해 이물질을 흡입하는 미세먼지 흡입깔개 제조기업인 테스토닉 등이다.

물·수질 분야 5개사는 △친환경 생물학적 폐수처리 시스템을 개발하는 한독이엔지 △마이크로 버블과 오존을 이용해 우수처리 및 물 재이용을 하는 해성엔지니어링 △실시간 수질 감시와 빅데이터 수집이 가능한 스마트 센서를 제조하는 유앤유 △하·폐수재이용, 산업폐수처리시스템 등 수처리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는 코웨이엔텍 △초음파로 유체속도를 측정하는 초음파 유량계 생산업체 자인테크놀로지 등이다.

자원순환·폐기물 분야 5개사는 △과열증기를 이용한 활성탄 재생설비를 제조하는 윈텍글로비스 △유가금속 회수를 위한 리튬이차전지 재활용 전문기업인 성일하이텍 △폐페트병으로 고품질 재생원료를 생산하는 알엠 △건조침전물을 재생연료로 사용하는 기술을 보유한 한국종합플랜트 △재생타이어 제조 원천기술을 보유한 한영타이어 등이다.

기타환경 분야 1개사는 난방 에너지를 절감하는 온돌용 열전도판을 제조하는 기업인 스피폭스다.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된 이들 기업에게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국내외 환경박람회 홍보관 운영 및 홍보영상 제작, 해외 발주처 및 구매자와의 연결 등 판로개척을 지원한다. 환경기술개발사업, 환경정책자금, 환경산업연구단지 입주, 해외진출 지원사업 등을 신청하는 경우 심사에서 가점을 부여하는 등의 우대혜택을 제공한다.

한편, 환경부가 최근 5년간(2017~2021년) 우수환경산업체로 지정된 61개사를 조사한 결과, 올해 매출액이 지정 전 대비 27% 고용규모는 15% 상승할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2017년에 처음 지정받고 올해 다시 지정받은 코웨이엔텍의 경우, 지원 전인 2016년도에 매출액 457억원을 기록했으나 올해는 79% 상승한 820억원으로 예상되고 있다.

지난해 지정받은 그린텍아이엔씨도 지원 전에 147억원이던 매출액이 올해 270억원으로 83% 상승할 것으로 기대된다.

환경부 장기복 녹색전환정책관은 “탄소중립 실현과 녹색경제로의 전환을 위해 녹색산업을 체계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라며, “우수환경산업체가 미래 녹색산업을 이끄는 대장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