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9월21일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양평군, 산림환경 교육·숲해설 시범사업 추진 2021-09-15 09:49

【에코저널=양평】양평군은 관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산림환경 교육 및 숲해설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관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산림환경의 중요성과 자연의 소중함을 일깨워주는 교육사업이다. 11개 초등학교, 64개 학급, 1529명이 신청했다.

학생들은 9월부터 11월까지 쉬자파크와 양강섬, 용문산관광지, 산나물 공원에서 숲해설가들과 신나는 체험활동을 하게 된다.

이번 사업은 산림과와 양평혁신교육협력센터의 협업으로 진행된다. 양평혁신교육협력센터에서는 학교와의 네트워크를 활용하고 에듀버스를 제공하고 있다. 산림과에서는 숲해설가를 지원한다.

숲해설 시범사업에 참여한 교사는 “학생들이 코로나19로 인해 체험활동에 제약이 많았는데 관내 숲속에서 즐거운 시간을 갖게 돼 좋았다”고 말했다.

양평군 관계자는 “금번 산림환경 교육 및 숲해설 시범사업 진행과정에서 설문을 받고 있다”며 “내년에는 더욱 참신한 프로그램을 준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산림환경 교육 및 숲해설 시범사업과 관련 내용은 전화(031-770-2417)로 문의하면 된다.

박지현 기자 pjh@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