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9월21일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인천광역시, ‘인천 수돗물’ 새 명칭 공모 2021-09-13 17:12
【에코저널=인천】인천광역시는 ISO22000 국제인증으로 더 깨끗하고 더 건강해진 인천의 수돗물의 새 명칭을 9월 10일부터 24일까지 공모한다고 밝혔다.

인천시는 지난 8일 수돗물에 대해 국제표준기구 식품안전경영시스템 국제인증을 취득했다.

ISO22000은 국제표준화기구에서 개발한 식품안전경영시스템으로 식품의 원재료 생산, 제조, 가공, 보존, 유통단계 등 각 단계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해요소를 효과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규정한 국제표준규격이다.

이번 공모는 ISO22000 국제인증 획득으로 체계적인 위생관리, 식품 안전 관리를 통한 더 깨끗하고 더 건강해진 인천의 수돗물에 걸맞은 새로운 이름을 찾기 위해 진행하는 것으로 인천시민이면 누구나 응모할 수 있고 인천시 홈페이지에 접속해 신청서를 작성한 후 온라인으로 제출하거나 우편, e-mail로 접수할 수 있다.

당선작은 전문성 있는 심사위원회 및 시민정책자문단의 심사 그리고 온·오프라인 시민투표를 거쳐 10월 14일 시민대토론을 통해 선정될 예정이다. ISO22000 국제인증을 획득한 깨끗하고 안전한 인천의 수돗물을 상징하는 이름, 인천지역의 특성과 친근함이 우러나는 이름, 새로운 감각과 느낌으로 기억하기 쉬운 이름 총 3가지 기준으로 심사하게 된다.

총상금은 480만원으로 입상작은 당선작 100만원, 우수 각 20만원, 장려 각 10만원의 상금이 지급될 예정이다. 이번 공모로 새 명칭이 결정되면 새 명칭에 어울리는 BI, CI 등을 제작해 수돗물 홍보와 무라벨 병입 수돗물 등에 활용할 방침이다.

조인권 인천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ISO22000 국제인증으로 새롭게 거듭나는 인천 수돗물에 걸맞은 참신한 아이디어를 가진 시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며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