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9월21일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광명시 기후에너지센터·철산종합사회복지관, 업무협약 2021-09-10 16:01
【에코저널=광명】광명시 기후에너지센터는 지난 8일 새롭게 단장한 철산종합사회복지관에서 철산종합사회복지관과 '기후 위기 대응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광명시기후에너지센터는 그동안 기후의병 거점인 넷제로에너지카페 활동과 찾아가는 기후 위기 시민교육을 통해 관내 기관들과 밀접한 관계를 맺어왔다. 철산종합사회복지관은 이를 계기로 옥상에 태양광발전소를 설치하는 등 기후 위기 대응에 앞장서고 있다.

철산종합사회복지관은 기후에너지센터와 협력해 생활 실천형 기후 위기 대응 캠페인인 우리동네 에코프로젝트, ‘다함께 어기아차!’ 프로그램은 진행해 기후 위기 대응 인식 확산에 노력할 계획이다.

프로그램은 이달부터 11월까지 진행된다. 안양천 플로킹, 업사이클링 화분 제작, 자가용 없이 출·퇴근하기, 생활 속 분리수거 등의 활동을 시민과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김영란 기후에너지센터장은 “광명시가 '1.5℃ 기후의병단' 발대식을 하고 시민과 함께 하는 기후의병 조직에 집중력을 발휘하고 있을 때 관내 복지관의 이러한 사업연대는 기후의병을 양성하는 데에 큰 힘이 될 것”이라며 “기후 위기 극복 활동에 관내 기관의 동참이 증가하고 있는 현 상황이 지역사회에 큰 시너지를 낳을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기후에너지센터는 넷제로에너지카페 박람회(내달 중 예정)와 넷제로환경영화제(11월 중 예정)를 개최하는 등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 시민과 함께 노력할 계획이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