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0월29일목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서울시, ‘서울 녹색제품 온라인 기획전’ 개최 2020-09-22 13:48
온실가스·오염물질 발생 최소화 사무·생활용품 등 판매


【에코저널=서울】서울시가 녹색중소기업을 육성·지원하기 위해 온라인 쇼핑몰 G마켓 등에서 10월 5일부터 25일까지 양질의 녹색제품을 판매하는 ‘서울 녹색제품 온라인 기획전’을 개최, 제품을 선보일 녹색기업을 모집한다.


‘녹색제품’이란 ‘저탄소 녹색성장 기본법’에 따른 에너지·자원투입과 온실가스 및 오염물질 발생을 최소화하는 제품을 말한다. 환경표지 및 우수재활용(GR) 인증 제품으로 개인용 컴퓨터, 복사기, 의자, 아스콘, 수처리제, 수도계량기, 창호 등 생활전반에 사용하는 제품들이 많다.

이번 기획전은 서울시가 온라인 판로 개척 역량이 부족한 서울 소재 녹색중소기업을 돕기 위해 마련된다. 코로나19로 소비자들에게 직접 제품을 선보일 기회가 줄어든 기업들은 새로운 판로를 마련하고, 고객들은 온실가스와 오염물질 발생을 최소화하면서 실속 있는 녹색제품을 보다 저렴하게 만나볼 수 있다.

서울시는 녹색중소기업의 판로 지원을 위해 지난 2012년부터 온라인 기획전을 개최해 오고 있다. 올해는 특히, 코로나19로 기업의 비대면-온라인 판매 역량이 중요해진만큼 지난해 개최횟수보다 1회 늘려 총 2회에 걸쳐 온라인 기획전을 진행한다. 수출 기업의 경우 국외 온라인 플랫폼에 입점 지원 사업도 추진할 예정이다.

온라인 기획전에서 소비자 반응이 좋은 제품은 정부기관이나 타 지자체에서 개최하는 온라인 기획전에도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수출 기업은 코로나 바이러스 유행으로 기존에 해왔던 수출상담회, 수출기업 해외 파견 등이 어렵기에, 이를 대신하여 수출기업의 온라인 판매 역량 확대를 위해 EC21 등과 같은 해외 인터넷 플랫폼에서 입점 지원과 국·내외 무역전용 B2B 플랫폼 입점 지원도 추진한다.

지난 8월에 진행된 제1차 온라인 기획전에는 녹색중소기업 20개 사가 참여, 제품 101점을 선보인 결과 지난해보다 기획전 매출이 약 50% 증가한 총 8400만원을 달성했다.

총 20개의 참여기업 중 17개 사가 온라인 기획전에 최초 참여한 녹색중소기업으로 신규 업체의 온라인 판로개척을 지원했다는 점에서 제 1차 온라인 기획전은 의미가 크다. 특히 해를 거듭할수록 녹색제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지도가 증가, 판매액도 늘어나고 있다.

서울시녹색산업지원센터(KIST 산하기관인 녹색기술센터에서 위탁운영중)는 이번 2차 온라인 기획전에 참여할 녹색기업을 모집하고, 오는 29일까지 ‘서울 중소기업 녹색제품 국내·외 온라인 판로 지원사업 참여기업 모집공고’를 한다.

이번 온라인 기획전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 홈페이지 고시·공고, 녹색기술센터(https://www.gtck.re.kr/frt/main.do)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서울시는 ‘서울시 녹색산업 지원센터’를 통해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홍보, 온라인 판매 관리를 대행하고, 녹색중소기업이 온라인 매출 확보와 판매 경험을 통해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이 되도록 할 계획이다.

서울시 녹색산업 지원센터는 온라인 플랫폼을 활용한 녹색중소기업 판로지원뿐만 아니라 수요자 중심 맞춤형 역량 강화(창업·전문멘토링, 녹색인증 취득 지원 교육, 시제품 제작 지원 등) 및 녹색산업 정책 인프라 구축(녹색산업 실태 조사, 정책 정보 제공 등)을 진행하고 있다. 이러한 맞춤형 녹색중소기업 지원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서울형 녹색산업을 적극적으로 육성·지원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2011년부터 ‘서울시 녹색산업 지원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현재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녹색기술센터가 위탁기관으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를 통해 서울 소재 녹색중소기업의 창업부터 시제품 제작, 판로 개척 등 시작부터 자립까지 성장지원을 하고 있다.

서울시 녹색산업지원센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https://gtck.re.kr/frt/center/participation/g_center.do) 및 전화문의(02-6261-0881, 그린인포랩)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 김호성 녹색에너지과장은 “녹색중소기업의 지원 육성은 온실가스를 줄이면서 서울의 경제적 성장을 함께해 나가는 서울형 그린뉴딜의 모범 답안”이라며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위기 극복에도 기여할 수 있는 녹색산업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해 시행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