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6월01일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김포시, 폐LED 조명 재활용 추진 2020-05-21 17:24
【에코저널=김포】김포시는 최근 배출량이 늘고 있는 폐LED 조명을 재활용하기 위한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LED 조명은 전기료가 적게 발생하고 사용 수명이 길다는 장점 때문에 지난 2011년부터 보급량이 늘고 있다. 폐LED 조명 배출량도 계속 늘어나는 추세지만 분리배출과 회수·재활용에 대한 기준이 없어 대부분 단순 폐기 후 매립하거나 소각되고 있어 재활용의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이에 김포시는 지난 4월 환경부 주관하에 폐LED 재활용업체 간 협약을 체결해 재활용 사업 추진에 나섰다.

협약 기간은 오는 8월 17일까지로 이번 협약 체결에 따라 기존 폐형광등 수거함에 폐LED 조명도 함께 분리 배출하면 되며, 이후 관할 수거업체에서 수거 후 폐형광등과 폐LED를 따로 보관하면 재활용 업체가 매월 1회 이상 정기적으로 회수한다.

분리수거된 폐LED 조명은 재활용 업체에서 플라스틱, 알루미늄 등을 재활용함과 동시에 발광 칩에서 은, 구리 등의 유가 금속을 추출하게 된다.

김포시 채낙중 자원순환과장은 “폐LED조명은 70% 정도가 플라스틱과 알루미늄으로 구성돼 있어 이번 사업을 통해 자원 절약과 환경보호의 두 가지 효과를 얻을 수 있다”며 “재활용을 통한 환경보호 실천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