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8월19일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가평군, 라돈측정기 무료대여 서비스 2019-05-15 10:32
【에코저널=가평】가평군이 라돈에 대한 주민불안감 해소와 적절한 대처를 위해 오는 20일부터 ‘라돈측정기 무료대여 서비스’를 운영한다.

라돈은 암석이나 토양, 건축자재 등에 존재하는 우라늄이 붕괴과정을 거치면서 생성되는 무색 무미의 기체로 모든 지구상에 존재하는 자연 방사성 물질로 발암성이 강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에는 일부 침대 매트리스와 라텍스 등 생활용품에서 라돈이 검출돼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돼 왔다.

라돈측정기 대여기간은 최대 3일로 가평군민이면 주소지 읍면사무소에 전화신청 후, 신분증을 지참해 방문하면 된다.

이제 각 가정에서 라돈을 직접 측정할 수 있다. 라돈은 실내에서 대체적으로 균일하게 분포하지만 정확한 측정을 위해서는 출입문 및 창가를 피해 전자제품 근처, 벽 또는 천장, 바닥에서 50cm이내에서 측정해야 한다.

라돈은 일, 계절 변화에 따라 농도역시 크게 바뀌기 때문에 일시적인 증가에 놀라거나 불안해하지 말고 24시간 이상 측정해야 정확한 측정값을 알 수 있다.

라돈농도가 높게 측정될 경우 수시로 환기하는 것이 중요하며 충분한 환기 후에도 특정제품에 라돈방출이 의심되는 경우, 한국환경공단 및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등 전문기관에 상담과 서비스를 받는 것이 좋다.

가평군 관계자는 “라돈측정기 무상 대여서비스가 군민불안감 해소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유해환경으로부터 군민들의 건강을 지키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