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4월24일수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창녕군, 전기이륜차 10대 민간보급 2019-04-15 17:08

【에코저널=창녕】경남 창녕군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전기 이륜차 민간보급 사업에 적극 나서고 있다.

전기 이륜차는 전기자동차와 달리 별도 충전기를 설치할 필요가 없고 일반 콘센트로 충전 시에도 4시간 정도면 완충되는 장점이 있다. 엔진이 없기 때문에 미세먼지 같은 환경오염물질을 전혀 배출하지 않고 소음도 없어 대기환경과 소음공해에서 자유롭다.

한정우 창녕군수는 “미세먼지가 사회적 재난으로 문제가 되는 현실에서 대기오염물질 배출이 없는 전기 이륜차의 민간보급사업 공모에 많은 군민이 관심을 가지고 미세먼지 저감에 동참해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창녕군의 올해 전기 이륜차 민간 보급대수는 경형 기준으로 10대다. 사업비 2500만원 범위에서 대수는 조정될 수 있다.

지원 금액은 사업비 범위 내에서 전기 이륜차 1대당 200만원부터 최대 350만원까지 차종별로 차등 지원된다. 기존 내연 이륜차 폐차 시 20만원이 추가 지원된다.

신청은 22일부터다. 신청대상 및 방법 등 자세한 사항은 창녕군청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