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9월 20일  목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안양천·학의천 만나는 쌍개울에 가을꽃 식재 2018-09-14 09:28

【에코저널=안양】안양시는 사루비아, 맨드라미 등 가을꽃 1만 여본을 쌍개울 문화광장에 심어 시민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한다.

쌍개울은 안양천과 학의천이 만나 합쳐지는 곳으로 하천을 따라 운동하는 시민들이 많이 찾는 곳이다. 시는 지난 해 4월 160㎡의 쌍개울 문화광장을 조성해 시민 쉼터로 탈바꿈 시켰다.

쌍개울 광장을 찾은 한 시민은 “가을꽃들을 보며 산책을 하니 기분전환도 되고 꽃이 예뻐서 가족들과 함께 사진도 찍었다”고 말했다.

안양시 이상면 하천관리과장은 “그동안 하천 정비사업은 맑은 하천으로 복원하는 데 중점을 두고 진행됐다”며 “이제는 살아난 자연환경을 바탕으로 하천을 시민들이 힐링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