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7년 12월 17일  일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가평군, 저소득층 에너지비용 지원 2017-12-07 10:36
【에코저널=가평】가평군은 저소득층에 겨울철 에너지 비용을 지원하는 ‘2017년도 에너지바우처’ 사업 신청을 내년 1월 31일까지 받는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에너지 취약계층을 위해 바우처(이용권)를 지급해 전기, 도시가스, 지역난방, 등유, LPG, 연탄을 구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이다.

지원 대상은 소득기준으로 국민기초생활보장법 상 생계·의료급여 수급자로서 본인 또는 가구원 중 만 65세 이상 노인, 만 6세 미만 영·유아, 1~6급 등록 장애인 또는 임산부가 있으면 신청할 수 있다.

신규신청은 주민등록 상 거주지 읍·면사무소에 가서 신청하면 된다. 지난해 수혜가구는 주소, 사용 에너지원, 가구원 등 정보변경이 없는 경우 별도의 신청없이 지원대상자로 포함된다.

지원 금액은 1인 가구 8만4000원, 2인 가구 10만8000원, 3인 이상 가구 12만1000원으로 도시가스, 연탄, 등유, LPG, 전기를 직접 결제하는 실물카드나 도시가스, 지역난방, 전기 요금이 자동적으로 차감되는 가상카드 중 하나를 선택해 2018년 5월까지 사용할 수 있다.

가평군 관계자는 “에너지바우처 제도는 겨울철 취약계층에 대한 최소한의 난방 에너지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수혜 대상자는 기간 내 잊지 말고 꼭 신청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지난해 가평군에서는 932가구가 에너지바우처 혜택을 받았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