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7년 06월 29일  목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가평군 자라섬서 ‘막걸리 페스티벌’ 열려 2017-05-15 12:03
【에코저널=가평】전국의 다양한 막걸리와 전통주, 각 지역의 안주를 한 곳에서 맛볼 수 있는 ‘2017 자라섬 막걸리 페스티벌’이 올해도 가평군 자라섬 일대에서 열린다.


15일 가평군에 따르면 3년차인 올해도 막걸리와 가족 캠핑 문화를 접목해 추진하고 젊은층과 외국 관광객도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즐길거리와 체험도 준비된다. 한국푸드트럭연합회와 협업을 통해 축제장 내 먹거리를 강화한다.

10월 마지막 주에 열렸던 일정 역시 앞당겨 여행하기 좋은 시즌인 8월 25일부터 27일까지 3일간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농림축산식품부・경기도・가평군이 주최하고 (사)한국막걸리협회(회장 배혜정)가 주관하는 ‘막걸리 페스티벌’은 전통주 시장의 활성화와 막걸리의 세계화를 위해 마련됐다.

막걸리가 한국을 대표하는 명주로서의 인지도 상승과 소비촉진은 물론 전시・시음・판매를 비롯해 6차 산업 완성의 성공모델로의 발전을 도모하는데 초점을 두고 진행된다.

포천 이동 갈비와 막걸리, 안동 간 고등어와 회곡 막걸리, 청주 짜글이와 세종 막걸리, 가평 잣 닭꼬치와 잣 막걸리 등 각가지 지역 막걸리와 특색 안주를 한곳에 모아 애주가들의 구미를 자극한다.

또한 막걸리 ‘누가 빨리 마시나’ 등이 진행되는 ‘막걸리 Fun Time’, 7080 통기타 콘서트, 인디밴드 공연인 막걸리 콘서트, 디제잉 파티 댄스타임, 연인·가족·친구·동창회 등에게 감사메시지나 공개 프로포즈 등을 전하는 깜짝 이벤트인 ‘미안해, 고마워, 사랑해’도 축제 무대에서 펼쳐져 색다른 재미까지 전한다.

야외에서는 ‘막걸리 캐릭터 쇼 & 이벤트’와 캠핑객들을 위한 요리 아카데미 등이 열릴 예정이다. 셰프가 약 30여 캠핑족들과 함께 하는 ‘캠핑요리 아카데미’는 경기 농협중앙회에서 지원 받은 닭고기, 돼지고기를 활용해 캠핑요리를 직접 만들고 먹는 시간이다.

이밖에도 체험 프로그램으로 ‘막걸리 놀이터’를 마련해 캠퍼 및 행사 참여자에게 막걸리 빚기 체험 교실을 운영한다는 계획이다.

코레일과 함께 하는 ‘전국 자라섬 막걸리 페스티벌 열차’도 운행될 예정이어서 전국에서 보다 편리하게 축제를 즐길 수 있게 된다. 전국의 열차역에서는 막걸리 안내 및 시음, 각종 이벤트도 진행한다.

페스티벌 운영 기간 내에는 남이섬과 자라섬을 잇는 ‘막걸리 페스티벌 유람선’도 운영해 남이섬 관광객도 편하게 축제를 즐길 수 있도록 돕는다.

가평군 관계자는 “자라섬에서 열리는 막걸리 페스티벌은 3년차인 올해 한층 더 알찬 축제로 구성했다”며 “축제를 즐기기 좋은 8월에 준비하게 된 만큼 많은 관광객들이 참여해 자라섬의 자연을 만끽하며 시원한 전통주도 즐기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