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6월02일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양평군의회, 코로나19 위기 극복 적극 참여 2020-03-30 15:21
공무 국외여비 전액 반납…군민 생활안정 재원 마련


【에코저널=양평】양평군의회가 코로나19 위기 극복 동참을 위한 선제적 행보에 나섰다.


양평군의회 의원들은 30일 의장실에서 간담회(사진)를 갖고, 올해 편성된 공무 국외 출장여비 5700여 만원을 코로나 19 상황 극복을 위해 반납하기로 결의했다.

앞서 의원들은 지난 26일에도 의장실에서 재난기본소득 지급 관련 긴급회의을 열어 양평군 가용 재원 부족 등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한 방안을 집중 논의한 바 있다.

이번 국외여비 반납은 4월중 개최 예정인 임시회에서 처리하기로 했다. 마련된 재원은 군민을 위한 재난기본소득 재원 등 군민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코로나19 관련 정책 예산에 우선적으로 반영·편성될 수 있도록 집행부에 권고할 예정이다.

양평군의회 이정우 의장은 “저를 비롯한 의원님들의 결정이 코로나 19 위기에 따른 경제 침체 등으로 어려워진 군 재정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코로나 19 확진자 없는 청정 양평을 위해 일선 현장에서 노력해주시는 의료진과 방역관계자, 정동균 군수님을 비롯한 공직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