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1월18일토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롯데월드·LG유플러스, 클라우드 VR 활성화 MOU 2019-08-29 09:01
【에코저널=서울】롯데월드가 LG유플러스와 지난 28일, 5G 기반 클라우드 VR 게임산업 활성화를 위한 MOU를 체결했다.


자체 연구실을 운영하며 VR 콘텐츠를 개발해온 롯데월드와 5G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이를 통한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를 제공하는 LG유플러스가 협력해 클라우드 VR 게임의 개발부터 테스트, 운영, 홍보까지의 전반적인 과정에서 시너지를 창출하겠다는 계획이다.

‘클라우드 VR’이란 무선 통신망을 이용한 스트리밍 방식으로 HMD(Head Mounted Display, 머리 착용 디스플레이)만 있으면 별도의 장치없이 클라우드에 저장된 VR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기술을 말한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 기관은 크게 테스트베드 공간 제공, 아케이드 형식의 게임 콘텐츠 개발, 양사 플랫폼을 활용한 VR 콘텐츠 상호 제공의 3가지 파트에서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올해 롯데월드 어드벤처 내 클라우드 VR 게임 체험관 운영과 롯데월드가 보유한 어트랙션, 공연 등의 콘텐츠를 클라우드 VR 콘텐츠로 제작해 제공하는 사업을 우선 추진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롯데월드가 보유한 공동연구실을 활용해 클라우드 VR 게임을 개발 하고 이를 안정화하기 위한 테스트베드 운영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롯데월드 박동기 대표는 “지난 2016년부터 어트랙션 연구실을 신설해 다양한 VR 콘텐츠 개발, 테스트베드를 운영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개발한 콘텐츠를 롯데월드 어드벤처에서 운영하며 관련 노하우를 쌓아왔다”며 “5G 네트워크 기반으로 초저지연 클라우드 서비스를 자랑하는 LG유플러스와 협업해 손님들께 더욱 다양하고 높은 품질의 VR 콘텐츠를 제공하는 롯데월드가 되겠다”고 밝혔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