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7년 08월 23일  수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청주시보건소, '세계 에이즈의 날' 합동 캠페인 2014-12-01 09:32
【에코저널=청주】청주시 4개구 보건소는 1988년 WHO에서 제정한 '세계 에이즈의 날'을 맞아 1일 오후 2시 성안길(롯데시네마 앞 광장)에서 시민을 대상으로 에이즈 바로 알기 합동 캠페인을 펼친다.

제27회 세계 에이즈의 날을 맞아 펼쳐지는 캠페인에는 청주시 4개구 보건소와 대한에이즈협회, 한국에이즈예방협회, 대한적십자사 등 각 기관 관계자 50여명이 참여한다.

캠페인 참석자들은 'HIV 검사 및 에이즈 예방을 위한 콘돔사용 촉진'이라는 주제로 현수막, 피켓, 홍보물 등을 활용해 에이즈에 대한 정보를 시민들에게 홍보한다.

또한, 현장에서 에이즈를 포함한 성매개 감염병에 대한 상담소를 운영했으며, 에이즈 무료 익명검사 안내, 올바른 콘돔사용법 안내, 즉석 O·X 퀴즈 등 다양한 행사를 진행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에이즈가 키스, 포옹 등 신체접촉과 음식을 나눠 먹는 등의 일상적인 생활만으로도 감염된다고 오인하는 경우가 많다"며 "에이즈는 치료하면 관리가 가능한 만성질환으로 자발적 검진을 통한 조기발견과 감염인에 대한 사회적 차별이나 편견 해소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에이즈의 초기 증상은 감기, 몸살 등과 흡사해 증상만으로는 감염 여부를 확인하기 어려우며, 감염경로는 에이즈 감염인과의 성접촉, 감염된 혈액제제 및 수혈 등이다.



윤태 기자 yuntae@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