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2월16일일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롯데월드타워 전망대 서울스카이서 ‘달맞이 콘서트’ 2018-10-04 11:04

【에코저널=서울】롯데월드타워 전망대 서울스카이는 10월 5일∼6일 단 이틀 동안 가을을 풍요롭게 할 특별한 문화 공연 ‘달맞이 콘서트’를 개최한다.

밤 9시부터 30분 간 서울스카이 118층에서 열리는 ‘달맞이 콘서트’에선 팝페라 가수 ‘라스페란자’가 아름다운 서울의 가을 야경과 어울리는 뮤지컬 넘버를 열창한다.

이번 공연에서 ‘라스페란자’는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유명 뮤지컬 넘버를 팝페라로 재해석해 부른다. ‘지킬 앤 하이드’의 ‘지금 이 순간’과 ‘노트르 담 드 파리’의 ‘대성당의 시대’는 물론 ‘오페라의 유령’, ‘레미제라블’과 ‘라이온 킹’ 등의 뮤지컬 수록곡을 선보인다.


‘라스페란자’는 국내 최초 팝페라 가수로 뮤지컬, 성악 등의 장르에서 실력파 뮤지션들이 모인 4인조 남성 그룹이다. 그룹명 ‘라스페란자(La Speranza)’는 ‘희망’을 뜻하는 이탈리아어로 국내 팝페라 음악 대중화에 기여하겠다는 희망을 담고 있다.

현재 ‘라스페란자’는 뮤지컬, 클래식, 가요 등 여러 장르의 음악을 팝페라로 해석해 다양한 분야에서 왕성하게 활동하고 있다.

서울스카이를 좀 더 알뜰하게 즐기려면 사랑하는 가족과 함께 방문해보길 추천한다. 10월 한 달 간 어른 2명과 어린이 1명으로 구성된 3인 가족권은 6만7천원, 어른 2명과 어린이 2명으로 구성된 4인 가족권은 8만 7천원의 가격으로 이용 가능하다. 분위기 있는 가을 밤, 사랑하는 사람과 함께 천상에 울려 퍼지는 하모니가 선사하는 감동을 만끽해 보는 것은 어떨까.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