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9월 23일  일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6차산업 경영체, 우수 급식·외식산업전 참가 2018-06-27 11:05
【에코저널=서울】우리 식량 작물과 가공식품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농촌융합·복합산업(6차 산업) 경영체들이 나섰다.

농촌진흥청의 기술 지원으로 성장한 6차 산업 경영체들이 27일(수)부터 30일(토)까지 나흘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8 우수급식‧외식산업전’에 참가한다. 이 자리에는 식량작물 분야에서 14개 경영체가 참가하며, 벼와 보리, 밀, 들깨 등 우리 농작물로 만든 50여 개의 가공식품을 선보인다.

전시 제품은 쌀로 만든 즉석 조리 식품인 쌀푸딩과 곡물죽, 컵떡볶이와 유아용 쌀과자, 100% 쌀로 만든 수제빵, 참기름, 고구마말랭이, 잡곡, 찐빵, 호두과자 등이다.

즉석 조리 식품은 다양한 제품을 맛 볼 수 있으며, 현장 구매도 가능하다. 단체급식 같은 대량 소비처와의 계약도 예상되며, 소비자나 급식‧외식 관계자들의 선호도와 시장성을 분석해 제품 개발에 반영할 계획이다.

참여 경영체는 제품 포장과 디자인, 가공설비, 세무 분야의 전문가에게 현장에서 상담도 받을 수 있다. 사업 발전과 성장 방법에 대한 자세한 문의도 가능해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정충섭 기술지원과장은 “우리 식량 작물을 다양하게 가공하고 활용한 안전한 먹거리가 우리 국민은 물론, 해외시장에서도 사랑 받을 수 있도록 판로를 확보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농촌진흥청은 2014년부터 농촌융합·복합산업 경영체에 품종 보급과 가공 기술, 상품 개발 등을 지원해 정착을 돕고 있다.

‘2018 우수급식‧외식산업전’은 식품·식재료 및 시설·기자재 업체가 참가해 올바르고 안전한 급식·외식 문화와 위생적인 환경을 만들고자 대한급식신문이 주최한 행사다. 누리집(http://www.foodservicefair.com)에서 관람을 신청하면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