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2월25일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수도권대기환경청, 지자체 친환경청소차량 보급 지원 2020-01-20 10:32

【에코저널=안산】환경부 소속 수도권대기환경청은 2020년 수도권 내 노후 경유 어린이 통학차량을 LPG 차량으로 전환하기 위해 국고보조금 약 40억을 투입해 1556대를 지원한다.

이는 지난해 대비 약 3배(2019년 12억, 485대) 증가한 물량이다. 미세먼지로 인한 어린이 건강 보호를 위해 어린이 통학용 노후 경유차를 폐차하고 LPG 신차를 구입하는 경우엔 1대당 500만원(국고 50%, 지방비 50%)을 지원한다.

지난해 9월말 기준, 수도권 내 어린이 통학차량은 약 1만7천대다. 이중 약 90%인 1만5천대가 경유차이다.

경유차는 LPG차에 비해 미세먼지 원인 물질인 질소산화물(NOx)이 93배나 많이 배출되어 미세먼지에 특히 민감한 어린이에 대한 보호대책이 시급한 실정이다.

도로재비산먼지 발생 억제를 위해 지자체에 친환경 청소차량(CNG, 소형전기) 보급을 위해 국고보조금 99억을 투입해 77대를 지원한다. 경유 청소차량의 미세먼지 배출 감소를 유도하고 계절관리제(12∼3월) 기간 동안 집중관리도로에 대해 1일 2회 이상 청소를 위한 차원이다.

수도권대기환경청은 어린이 통학차량 사업활성화를 위해 대한LPG협회와 지속적인 협조를 통해 관계기관 및 차량소유주에 안내 우편발송 등 홍보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LPG차 전환 지원을 희망하는 차량 소유자는 관할 지자체 홈페이지 사업공고문을 참고하거나, 지자체 관련 부서로 문의하면 된다.

정복영 수도권대기환경청장은 “겨울철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 시, 취약계층인 어린이, 노약자 등의 건강 보호를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