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2월25일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경기도, ‘대기환경 진단평가시스템’ 개발 2020-01-16 08:19
【에코저널=수원】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도민들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는 고농도 대기오염 대응을 위한 ‘경기도 대기환경 진단평가시스템’을 16일부터 본격적으로 운영한다고 밝혔다.

‘대기환경 진단평가시스템’은 대기질에 대한 생활활동 정보를 제공하는 도민정보제공 시스템과 도․시․군 대기질 관련 업무담당자를 위한 업무용 시스템 두 가지로 구성됐다.

경기도민들을 대상으로 한 대기환경 정보제공 시스템의 정보는 ▲도내 대기질 모델링 결과 ▲시군 및 시도별 대기질 현황 ▲기상정보 등을 바탕으로 대기질에 따른 권역별 생활정보(실외활동, 실내환기 등) 등으로 구성된다. 대기환경 정보서비스 홈페이지(air.gg.go.kr)와 대기모델링 정보서비스 홈페이지(airmodel.gg.go.kr)를 통해 16일부터 확인할 수 있다.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16일 오후 도(환경국), 도의회(도시환경위원회), 31개 시․군 및 16개 시․도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 10개월간 추진한 ‘경기도 대기환경 진단평가시스템’에 대한 성과평가와 향후 발전 방향의 논의를 위한 최종보고회도 개최한다.

윤미혜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기상변동과 대기오염물질 배출원에 대한 영향분석을 강화해 고농도 대기오염 발생에 대한 해결방안을 마련하는 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남귀순 기자 iriskely@hotmail.com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