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6월20일목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미세먼지 문제 해결 ‘국민정책참여단’ 500명 선정 2019-05-31 08:02
【에코저널=천안】대통령 직속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한 국가기후환경회의(위원장 반기문)’는 6월 1일 오전 11시 30분, 충남 천안시 교보생명 연수원(계성원)에서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한 국민정책참여단’ 출범식을 갖는다.

국가기후환경회의는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한 의제를 발굴하고, 숙의와 토론을 거쳐 대안을 제시하기 위해 대표성 있는 국민으로 구성된 국민정책참여단을 운영할 계획이다.

국민정책참여단은 통계적인 추출 방식을 사용해 성별·연령별·지역별 대표성을 최대한 확보하도록 구성했다. 전화조사를 통해 참여를 희망하는 응답자 500명을 최종 선정했다.

이날 출범식에는 국민정책참여단을 비롯해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 및 전문위원, 사무처 직원 등 총 600여명이 참석한다.

출범식에서는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이 국민정책참여단 대표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해 사명감과 역할을 환기할 예정이다. 500명의 국민정책참여단 중 대표 4인이 선정소감을 발표하고, 향후 활동에 대한 각오를 공유한다.

국민정책참여단의 역할과 주요 임무를 소개하고, 미세먼지에 대한 이해도를 제고하는 시간도 갖는다.

김숙 전략기획위원장이 국가기후환경회의의 역할과 주요업무 등 운영방안을 설명해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한 범국가적 대책을 마련하는 과정과 중요성에 대한 이해를 돕는다. 안병옥 운영위원장은 국민이 직접 참여해 미세먼지 문제의 대안을 고민하고 정책을 제안하는 역할을 담당하는 국민정책참여단 운영계획을 발표한다.

또한, 김용표 과학기술전문위원장은 ‘미세먼지 바로알기’ 주제의 강의를 통해 참여자들의 미세먼지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 동시에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한다.

참석자들이 평소에 생각해왔던 미세먼지 문제에 대한 의견과 대안 등을 자유롭게 발표하는 시간을 구성해 서로의 견해를 공유하는 자리도 마련한다.

향후 국민정책참여단은 미세먼지와 관련해 국민들이 실생활에서 느끼는 문제점과 이를 해결할 정책 아이디어 및 국민실천방안 등을 포괄적으로 제안하게 된다.

이를 위해 6월 9일 개최되는 제1차 국민대토론회를 시작으로, 정책의제 워크샵, 이러닝(e-learning)·온라인질의응답(Q&A)·자료집 등 온·오프라인 숙의학습, 권역별 공개토론회 등에 참여해 다양한 의제를 습득하고 전문성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9월 초 제2차 국민대토론회의의 숙의과정을 통해 정책대안을 검토하게 된다. 국민정책참여단의 의견은 9월 중 국가기후환경회의의 심의를 거쳐 정부에 제안될 예정이다.

반기문 국가기후환경회의 위원장은 “국민정책참여단이 출범함으로써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바라는 국민의 목소리가 정부 대책에 실질적으로 반영될 수 있는 통로가 열리게 되었다”며 “체계적인 숙의과정을 통해 보다 객관적이고 문제해결지향적인 국민의 생각이 정책으로 발현될 것으로 기대되며, 나아가 미세먼지 문제 해결에 대한 사회적 합의를 이끌어내는 시작점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국민정책참여단에 선정되지 않은 국민이라도 국가기후환경회의 홈페이지 온라인 소통창구(www.ncca.go.kr)를 활용해 의견을 제안할 수 있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