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0월20일토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시흥시, 라돈 간이측정기 시민 대여 2018-08-03 10:45

【에코저널시흥=시흥】시흥시는 오는 8일부터 ‘라돈 간이측정기 시민 대여 서비스’를 실시한다.

최근 1급 발암물질인 ‘라돈’이 국내산 침대 매트리스에 이어 외국산 라텍스에서도 검출돼 불안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번 측정기 대여서비스는 생활 속 라돈 수치를 시민이 직접 확인할 수 있도록 해 정밀측정 등 안전조치 여부에 대한 시민들의 결정을 조금이나마 돕기 위한 서비스다.

대여신청은 시흥시청 환경정책과를 방문해 신청서(시흥시청 홈페이지 www.siheung.go.kr에서 다운로드 가능) 작성 후 대여료를 납부하고 측정기를 수령하면 된다. 측정기 대여료는 1천원이고, 2일간 사용할 수 있다.

시흥시가 빌려주는 라돈 측정기는 10분 후 바로 결과를 확인할 수 있다. 연속측정기준 1시간 이후부터는 신뢰할 수 있는 자료를 스마트폰 앱을 통해 저장할 수 있다. 일간 라돈농도가 지속해서 변화하기 때문에 24시간 연속측정해 정확한 데이터 값을 확인하기를 권한다.

또한 실내공기질 관리법에 따른 다중이용시설 라돈 권고기준이 148베크렐(Bq/㎥)임을 측정 시 참고해, 측정시간을 시민들이 적정하게 적용해 측정하면 된다.

시흥시 관계자는 “라돈은 무색·무취·무미의 성질을 갖고 있어 인지하지 못한 상황에서 지속해서 노출되는 특징이 있는 방사성 기체”라며 “우선은 문제시된 제품을 사용하고 있는 시흥시 거주자들을 대상으로 2018년 12월까지 대여를 시행하고 시민 참여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연장 여부를 결정한 방침”이라고 전했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