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8월 15일  수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청주시, 미세먼지 저감 ‘분진흡입차’ 운행 2018-05-09 10:26
【에코저널=청주】청주시가 미세먼지 저감 특별대책의 하나로 미세먼지를 획기적으로 줄이기 위한 도로 분진흡입차를 이달부터 운행한다.

청주시는 9일 오후 3시 30분 청주예술의전당 광장에서 이범석 청주시장 권한대행을 비롯한 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로분진 흡입차량 시범운행 행사를 갖는다.

오늘 행사는 경과보고와 분진흡입차량 특성 브리핑에 이어 이범석 권한대행이 분진차량을 타고 청주예술의전당 광장을 출발해 고인쇄박물관 사거리를 경유, 봉명사거리까지 약 1㎞ 구간을 시범 운행한다.

시범운행은 분진차량 4대와 살수차 4대가 도로를 주행하면서 분진차가 먼지를 제거하면 살수차가 물을 뿌려 미세먼지를 제거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청주시는 국비, 시비 등 9억6000만원을 들여 올해 도로 분진흡입차 4대를 구입해 이달 운영에 들어간다. 이는 전국 기초단체 중 수원시에 이어 두 번째로 미세먼지 저감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노력 중 하나다.

이 차량은 도로 미세먼지를 빨아들인 뒤 차량 내부 필터로 미세먼지를 최대 98%까지 제거하는 등의 성능과 효과가 입증된 것으로 알려졌다.

살수차의 경우 겨울철 도로 결빙으로 운행이 제한되는 반면 분진흡입차는 사계절 운행할 수 있기 때문에 미세먼지 저감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

청주시 서강덕 환경관리본부장은 “앞으로 노면차, 분진차, 살수차가 단계별로 도로를 누비고 다닐 예정이어서 미세먼지 저감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민·관·학과 연대해 새롭고 다양한 시책을 발굴함으로써 대기질 개선과 시민의 건강 보호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모계옥 기자 mgo@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