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4월23일금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강릉시, ‘찾아가는 반려동물 행동 교정’ 운영 2021-04-07 11:00
【에코저널=강릉】반려동물 친화 도시인 강원 강릉시가 반려동물의 문제행동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반려 가구를 위해 오는 5∼6월에 ‘찾아가는 1대1 맞춤형 반려동물 행동 교정 프로그램’을 무료로 운영한다.

이를 위해 강릉시에서는 강릉시에 주소를 두고 동물등록을 마친 반려동물 소유 가구를 대상으로 오는 30일까지 선착순으로 찾아가는 반려동물 행동 교정 프로그램 참여 가구(20가구)를 모집한다.

참가를 희망하는 반려 가구는 강릉시 동물정책과에 전화(033-640-5596) 또는 팩스(033-640-4727), 이메일(eorms1743@korea.kr)로 신청하면 된다.

접수 마감 후 대상 가구 확정, 방문 일정 협의 등을 거쳐 5∼6월 중에 대상 가구를 총 3회씩 방문해 상담, 문제 행동 유형 진단 및 해결책 제안, 생활 공간 재배치, 행동 교정 시연과 실습 등을 진행한다.

강릉시 관계자는 “이번 행동 교정 프로그램을 통해 반려 가구에 스트레스와 큰 부담이 되는 반려동물 문제행동을 전문가(훈련사)와 함께 원인을 찾고 해결할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사람과 동물이 함께 공존하고 더불어 행복할 수 있는 반려 문화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