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23일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서울시, ‘시원차림 맵시 뽐내기’ 시민모델 모집 2019-06-11 19:37

【에코저널=서울】서울시는 오는 26일 오후 12시부터 청계광장에서 ‘시원한 차림, 건강한 지구’를 주제로 ‘시원차림 맵시 뽐내기’ 행사를 개최한다. 올해는 참여를 원하는 시민들의 신청을 받아 총 30여 명이 모델로 나설 예정이다.

‘시원차림 맵시 뽐내기’ 행사는 2005년부터 서울시가 펼쳐 온 ‘시원차림 캠페인’ 중 하나다. ‘시원차림’은 ‘시원하다’와 옷을 입거나 꾸려서 갖춘 상태를 뜻하는 ‘차림’의 줄임말로, 노타이, 반바지, 허리에 여유가 있는 원피스 등 시원하고 간편한 옷차림을 뜻한다.

시원차림을 착용하면 체감온도를 2℃ 낮출 수 있어 적정 실내온도(26℃~28℃)를 유지하는데 도움이 된다. 전 국민이 에어컨 냉방온도를 현재에서 2℃ 높이면 연간 약 27만 4,540톤의 온실가스를 감축할 수 있고, 이는 30년 산 소나무 4천 120만 그루를 심는 것과 맞먹는 효과다.

적정 실내온도 유지를 통해 두통, 어지럼증, 피부 건조증 등의 냉방병 증세를 줄이고, 우리 몸의 저항력을 높일 수 있다.

이번 행사는 패션쇼 외에도 오전 11시부터 시원차림을 주제로 한 다양한 시민참여 프로그램과 바자회가 열릴 예정이다. 시민들은 시원차림을 알리는 룰렛게임, 패션 전문가가 함께하는 행사, 설문조사 등 다채로운 행사에 참여할 수 있다.

면, 마 등 시원한 소재의 의류 및 여름용품을 판매하는 ‘선선한 나눔 바자회’ 또한 진행된다. 참가업체는 판매수익의 일부를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으로 기부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서울시는 시원차림 맵시 뽐내기 행사에 모델로 참가할 시민을 모집한다. 환경과 에너지 절약에 관심 있는 시민은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서울시 홈페이지(http://www.seoul.go.kr) 서울소식 게시판에서 신청서를 작성해 21일 오후 6시까지 전자우편으로(eco0316@seoul.go.kr) 제출하면 된다.

심사를 통해 연령, 성별 등을 고려해 최종 참가자를 선정할 예정이다. 행사에 참가한 시민모델에게는 소정의 준비금이 지급된다. 자세한 내용은 서울시청 환경정책과(02-2133-3529)로 문의하면 된다.

서울시는 올해도 소속 공무원부터 노타이 등의 시원차림으로 시원한 업무환경을 조성하고 청사 내 에너지 절약을 유도하고 있다. 서울상공회의소와 함께 캠페인을 전개해 기업에도 시원차림 문화를 확산시킨다는 계획이다.

한편, 서울시 기후환경 거버넌스인 녹색서울시민위원회는 냉방병 예방으로 건강을 지키고 온실가스를 줄여 지구도 살리는 ‘시원차림 건강수칙 5가지’를 제안했다.

남귀순 기자 iriskely@hotmail.com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