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2월13일목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서울에너지드림센터 ‘태양의 놀이터’ 1단계 준공 2018-10-11 15:11
【에코저널=서울】서울시 대표적인 환경·에너지체험시설인 서울에너지드림센터 야외 잔디마당에 에너지 체험시설 ‘태양의 놀이터’ 1단계 시설이 조성돼 11일 준공식을 갖고 일반 시민들에게 개방했다.

오늘 준공식에는 ‘태양의 놀이터’ 1단계 조성에 비용과 시설 기부를 통해 도움을 준 아람코 아시아 코리아(이하 아람코 코리아) 및 포스코 등 기업 관계자, 김기덕 서울시의회 의원, 서울시 대기기획관, 마포구 부구청장 등 유관기관 관계자가 참석했다.

▲태양의 놀이터 설계(안).

아람코 코리아는 ‘태양의 놀이터’ 마스터플랜 수립부터 1단계 조성비용 전액을 기부했다. 포스코는 자체 개발한 태양광 디자인조형물 ‘솔라파인’을 설치해 ‘태양의 놀이터’ 조성에 이바지했다.

‘태양의 놀이터’는 ‘에너지가 놀이가 되고 놀이가 에너지가 되는 곳’을 콘셉트로 한다. 단순한 구조물 설치에서 벗어나 놀이와 휴식을 통해 자연스럽게 에너지를 느낄 수 있는 공간으로 서울에너지드림센터 야외 잔디마당에 2020년 개장을 목표로 단계적으로 조성 중이다.

1단계로 조성된 ‘태양의 쉼터’와 ‘솔라파인’은 일상에서 접하는 휴식 속에서 태양을 느끼고 이해할 수 있는 공간으로 가장 먼저 시민들을 찾아간다.

▲태양의 쉼터 조성(안).

‘태양의 쉼터’는 기 설치된 태양광 발전시설 하부의 유휴공간을 활용, 아이들과 시민을 위한 안정적인 휴게공간으로 조성한 첫 사례로 재생에너지가 일상의 삶과 맞닿는 의미 있는 시도다.

‘솔라파인’은 포스코에서 연구·개발한 태양광디자인조형물로 단순 쉼터를 넘어 태양광 발전을 통해 시민들에게 다양한 기능과 편의를 제공하는 친환경기술과 스마트 IoT기술을 접목했다.

1단계 준공 이후에도 서울시는 태양의 놀이터를 태양을 느끼고 이해하고 상상할 수 있는 ‘태양의 도시 서울’을 상징하는 대표적 놀이 공간으로 2020년까지 전체 완공을 목표로 단계적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서울시 이해우 대기기획관은 “서울에너지드림센터에 보다 많은 아이들,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태양의 놀이터 조성이 그 첫 단계를 딛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다”며 “서울시는 에너지·환경 교육전시관인 서울에너지드림센터에 조성되는 ‘태양의 놀이터’를 태양의 도시 서울을 상징하는 대표적 놀이 공간으로 조성할 것”이라고 밝혔다.

파하드 알 사할리(Fahad Al-Sahali) 아람코 코리아 대표이사는 “서울시의 에너지·환경교육을 대표하는 서울에너지드림센터의 파트너가 될 수 있어 기쁘다”며 “아람코의 참여가 서울시민과 미래의 녹색 꿈나무들이 신재생 에너지를 직접 느끼고 체험하는데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솔라파인 조성(안).

주세돈 포스코 철강솔루션마케팅실장은 “포스코가 서울시 뿐 아니라 장차 대한민국 에너지자립의 지혜와 미래를 제시할 서울에너지드림센터의 공간 조성에 함께 참여하게 되어 기쁘다”며 “놀이 공간의 심장, 솔라파인을 찾는 모든 분들이 다양한 스마트 편의기능을 쾌적하게 즐기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서울에너지드림센터는 국내 최초 에너지자립 공공건물로, 제로에너지를 넘어 플러스에너지를 실증적으로 구현하고 있는 서울시 에너지자립도시의 선언적 건축물이다. 지난 2012년 개관 이래 서울시의 대표적 에너지·환경 교육전시관으로 에너지 및 기후변화에 관련된 다양한 시민 대상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시민들의 인식과 생활방식을 변화시키고, 시민의 에너지 및 기후변화 학습공간으로 자리매김해오고 있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