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7년 04월 28일  금요일
   즐겨찾기 추가
   
  
 
 
 
 
 
 
 
 
 
 
 
기사검색
  

 
환경운동연합·마포문화재단, ‘환경콘서트’ 개최 2017-04-20 09:12
【에코저널=서울】‘환경운동연합(공동대표 권태선, 박재묵, 장재연)’과 ‘(재)마포문화재단(대표 이창기)’은 지구의 날 4월 22일을 기념해 ‘2017 환경콘서트’를 개최한다. 2014년부터 기획, 올해 4회째인 이번 환경콘서트는 디에이드와 주윤하의 콜라보 무대로, ‘미세먼지 없는 푸른 하늘’을 노래할 예정이다.

시민들의 ‘미세먼지 없는 푸른 하늘’을 바라는 목소리가 다양하게 담길 이번 콘서트는 어쿠스틱 콜라보의 전 멤버 안다은·김규년으로 이뤄진 디에이드와 보드카레인 출신의 감성보컬 주윤하가 함께 할 예정이다. 이들의 음악은 주변 공기를 싱그럽게 감싸며 미세먼지로 뿌연 우리 삶에 촉촉한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다.

환경콘서트 부대행사로, 마포아트센터 앞마당에서 ‘2022년까지 미세먼지를 절반으로(2015년 연평균 PM10 48㎍/㎥, PM2.5 26㎍/㎥ → 2022년 연평균 PM10 30㎍/㎥, PM2.5 15㎍/㎥)’ 10만인 청원 캠페인, 나의 한마디 등 SNS 인증샷 캠페인이 함께 개최된다.

행사를 주최하는 환경운동연합 관계자는 “우리나라 미세먼지 오염은 대선후보들의 주요 공약으로 부상하고 ‘미세먼지 대책을 촉구합니다’라는 카페에 5만명 시민이 가입할 정도로 심각하다”면서 “미세먼지오염을 줄이기 위해서는 경유차를 줄이고, 주오염원인 석탄발전소에 대한 근본적인 대책 마련을 정부에 요구하는 한편 시민들이 실행하는 것이 핵심”이라고 밝혔다.


박지현 기자 pjh@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