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4월17일토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바스프, 차이나플라스서 지속가능성 기여 제품 공개 2021-03-31 10:02
【에코저널=서울】글로벌 화학기업 바스프가 오는 4월 13일부터 16일까지 중국 선전에서 개최되는 아시아 최대의 플라스틱 및 고무 무역박람회 차이나플라스(CHINAPLAS) 2021에서 지속가능성에 기여하는 소재 기반의 다양한 제품들을 공개한다.


이번 전시에서 바스프는 협업을 통해 공동 개발한 냉장실, 자동차 트렁크 플로어(trunk floor), 노트북 컴퓨터용 백팩, 자율 무선 충전기 등의 제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처럼 다양한 제품들로 플라스틱이 어떻게 에너지 효율성 향상, 배기가스 및 음식물 쓰레기 감소, 폐기물 재활용, 제품 수명 증진 등에 기여해 인구 증가로 인한 문제를 해결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는지 제시하고자 한다.

바스프 아태지역 퍼포먼스 소재 사업부문 총괄 앤디 포스틀스웨이트(Andy Postlethwaite) 사장은 “이번 전시에서 선보일 공동 개발 제품들은 바스프 소재 솔루션의 잠재력과 역량을 증명할 뿐만 아니라 더욱 다양해지고 있는 시장 요구를 충족하기 위한 고객들의 노력에 힘이 될 것”이라며, “바스프 소재 솔루션을 통해 나날이 엄격해지는 지속가능성 목표를 충족시키며, 고객들이 제품 내 밸류체인과 수명주기에서 에너지 절약, 자원 소모 감소, 재사용 및 재활용을 강화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경질 폴리우레탄(PU) 폼, 엘라스토피아이알(Elastopir®)로 제작된 복합 패널 냉장실:
중국 철강 구조물 전문 업체인 산동 위스킨드(Shandong Wiskind Steel Building Stock Co., Ltd)와 공동 개발한 냉장실은 농장에서부터 유통까지 아우르는 전 밸류체인 내에서 식품을 최적의 온도로 신선하게 보관하며, 바스프 엘라스토피아이알의 우수한 단열 성능 덕분에 에너지를 95%까지 절약하고 음식물 쓰레기를 줄일 수 있다. 초고온에서도 우수한 안정성 및 내화 등급을 지녀 화재에도 보다 안전하다.

♠폐폴리우레탄(PU)을 재활용해 만든 자동차 트렁크 플로어
중국에 위치한 자동차 부품 업체인 그린 앤 라이트(Green & Light)와 공동 개발한 자동차 트렁크 플로어는 바스프의 PU 바인더인 엘라스탄(Elastan®) CC 6521을 활용해 재활용된 폐폴리우레탄으로 만들어졌다.

기존 페이퍼하니콤과 달리 폐폴리우레탄 기반의 트렁크 플로어는 낮은 유기화합물(Low VOC) 배출량과 수분 흡수량을 보이며 차량 인테리어 부품의 경량화에 기여할 수 있는 향상된 제품 수명 및 내구성을 제공한다.

♠합텍스(Haptex®)와 인피너지(Infinergy®) 소재로 개발된 노트북 컴퓨터용 백팩
바스프는 노트북 제조업체로 유명한 레노버(Lenovo)의 게이밍 노트북 브랜드인 리전(Legion)과 함께 노트북 컴퓨터용 백팩을 개발했다. 노트북용 백팩의 합성피혁에 활용된 바스프 합텍스 소재는 오코텍스의 에코패스포트(ECO PASSPORT OEKO-TEX®) 인증을 통과한 소재로 유기용제를 전혀 사용하지 않아 엄격한 휘발성유기화합물(VOC)의 낮은 배출 기준을 충족할 뿐만 아니라 가방의 모양과 감촉을 더욱 향상시킨다. 추가로 백팩 어깨끈에 적용된 바스프 인피너지 소재는 우수한 쿠션감과 탄성으로 편안함과 뛰어난 내구성을 선사한다.

♠자율 무선 충전기 모비파워(MobiPOWER)
자율주행 차량 및 스마트 기기 등의 커넥티드 디바이스(connected device)는 750억개까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며, 모비파워는 그에 따라 증가하는 충전 인프라 수요를 충족하기 위한 편리한 솔루션이다.

일본의 자율주행 로봇업체 ZMP, 무선 전력 공급 및 충전 시스템 개발업체 B&Plus와 함께 공동 개발한 모비파워는 5G, IoT, AI를 결합한 정교한 부품과 센서를 보호하고 야외에도 적합한 튼튼하고 내구성이 좋은 바스프의 광범위한 혁신 소재 솔루션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한다.

바스프 크리에이션 센터(Creation Center)를 통해 디자인과 소재가 구현되었으며, 금속 대신 고성능 플라스틱으로 제작돼 가볍고 에너지 소비가 적어 에너지 효율성 증진에 기여한다.

남귀순 기자 iriskely@hotmail.com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