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2월25일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하남시, 전기자동차 충전 방해 행위 단속 2020-01-08 10:42
【에코저널=하남】하남시는 전기자동차 충전구역의 충전방해 행위 단속에 나선다.

8일 하남시에 따르면 전기자동차 충전시설 이용자 편의 증진을 위해 연중 시행되는 단속은 월 2회 이상의 정기단속과 함께 민원이 야기되면 즉각적인 단속이 병행된다.


단속대상은 대규모점포, 공공주차장, 공공기관에 설치된 급속충전시설이다. 공공주택 등에 설치된 완속충전시설은 단속에서 제외된다. 충전방해 행위 민원이 다수 발생되는 행정복지센터와 대규모점포의 완속충전시설은 월 1회 이상 점검으로 충전방해 행위 금지에 대한 안내를 시행한다는 계획이다.

충전구역 내 주차, 충전 시작 후 1시간 경과 계속 주차, 충전구역 내 또는 주변에 물건을 쌓거나 주차해 충전을 방해하는 행위, 충전구역 표시선이나 충전시설을 훼손하는 경우를 중점 단속한다. 최고 2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하남시 관계자는 “전기자동차 보급 및 충전소 설치가 증가됨에 따라 충전방해 행위 민원이 증가되고 있는 실정”이라며 “전기자동차 충전시설의 올바른 이용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