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1월20일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한국환경산업기술원·신한은행, 업무협약 체결 2018-11-06 17:05
【에코저널=서울】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신한은행과 6일 서울시 중구 신한은행 본점에서 '환경기업 해외진출 및 투자지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오른쪽)과 신한은행 최병화 부행장.

오늘 협약식에는 남광희 환경산업기술원장, 최병화 신한은행 부행장 등 관계자 15명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국내환경기업이 해외시장 진출 시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국내 환경기업들이 수출입은행 온렌딩(On-lending)대출 시 0.5% 금리인하 등 수출금융 금리 우대, 외국환수수료 인하 등 수출입 수수료 우대, 수출안전망 보험 지원 등과 같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환경기업을 대상으로 외환리스크 관리 서비스를 제공해 안정적으로 이익을 낼 수 있도록 돕고, 외국환거래법규, 해외직접투자 등 수출입 관련 설명회를 개최해 각종 교육도 제공한다.


신규 해외진출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수 있도록 지원인프라를 구축하는 등 환경기업의 해외진출 경쟁력 확보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협약을 기반으로 국내 우수 환경기업이 수출입에 소요되는 비용을 절감하고 수출보험 혜택을 지원받아 안정적으로 해외시장을 진출하는 데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이처럼 다양한 해외진출 지원을 통해 환경기업의 해외사업 발굴 및 판로 개척을 지원하고 해외진출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수출 애로사항을 적극 해소할 예정이다.

남광희 한국환경산업기술원장은 “외환리스크 노출 및 전문인력 부재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환경기업이 안정적으로 해외시장에 진출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