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6월 24일  일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삼성전자, 벽걸이형 공기청정기 출시 2018-02-26 11:51
【에코저널=서울】삼성전자가 최근 학교·병원 등 공기청정기 수요가 다변화됨에 따라 B2B 시장을 겨냥한 벽걸이형 공기청정기 ‘블루스카이 4000’을 출시한다.


이번에 출시한 ‘블루스카이 4000(사진)’은 벽걸이형으로 제품 설치 공간에 대한 고민을 덜어 주고 어린이나 유동 인구가 많은 공간에서도 제품에 부딪힐 염려 없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실내 청정 수준에 맞게 자동으로 풍량을 조절해 35dB(데시벨) 이하의 저소음으로 운전하는 ‘저소음 학습 모드’가 탑재돼 교실·독서실 같은 학습 공간이나 병원같이 조용한 공간에서 사용하기에 적합하다.

‘블루스카이 4000’은 ‘6중 청정 시스템’을 통해 각종 유해물질을 빠르게 제거함으로써 차별화된 청정기능을 자랑한다. 극세필터로 생활 먼지와 반려동물의 털 등 입자가 큰 먼지를 우선 걸러낸 후 숯 탈취 필터로 새집증후군 유발물질과 유해가스, 각종 악취를 제거한다. 미세먼지 집진 필터는 0.3㎛(마이크로미터)의 미세한 입자까지 효과적으로 제거해 쾌적한 실내 환경을 조성한다.

또한 전문 계측 장비 원리를 활용한 ‘레이저 PM1.0 센서’가 탑재돼 지름 0.3㎛의 미세먼지까지 정밀하게 측정하고 가스 센서로 유해가스 오염도까지 감지해 실내 ‘종합 청정 지수’를 4단계 색상으로 표시해 준다.

‘블루스카이 4000’은 와이파이 연결을 기반으로 한 IoT 기능도 탑재돼 ‘스마트 싱스(Smart Things)’ 앱을 통해 외출 중 실내 공기 상태 확인, 원격제어, 필터 교체 주기 확인·구매 등을 간편하게 실행해 준다.

이 밖에도 미세먼지 집진 필터와 숯 탈취 필터가 일체형이라 한 번에 교체할 수 있고, 극세 필터를 간편하게 분리해 물로 세척할 수 있다. 벽면에 부착돼 있어도 리모컨으로 간편하게 조작할 수 있는 등 사용자를 배려한 다양한 편의 기능이 제공된다.

‘블루스카이 4000’은 청정면적 99제곱미터·85제곱미터 2개 모델로 출시돼 평균 면적이 67.7 제곱미터인 일반 교실에서도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에너지 소비 효율이 1등급으로 전기 사용료 절감에도 탁월하다.

삼성전자 인석진 상무는 “실내 공기 관리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가정뿐만 아니라 학교·공공기관·기업 등에서 공기청정기 수요가 증가하고 있다”며 “시장 요구에 맞춘 혁신 제품을 지속해서 선보여 B2B 시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