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1월17일토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경기도 신청사, 친환경·에너지절약형 건축물 인증 2018-02-09 09:13
【에코저널=수원】오는 2020년 완공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 중인 경기도 신청사가 최근 한국에너지공단으로부터 제로에너지건축물 3등급 예비인증을 받았다.

▲경기도청 신청사 조감도

제로에너지건축물은 단열성능과 태양광 등 신재생 에너지 활용도가 높아 건물 에너지 소요량을 최소화한 건축물에 부여하는 인증제도다. 에너지 자립률에 따라 1등급부터 5등급까지 부여하는데 1등급이 최고 등급이다.

◀제로에너지건축물 예비인증서.

국내 건축물 중 제로에너지건축물 3등급 예비인증을 받은 것은 경기도 신청사가 처음으로 국내에서는 세종시 선거관리위원회 청사가 4등급(예비인증)을 받은 바 있다. 국내 대부분 건축물이 등급 외 건물로 제로에너지건축물 인증을 받는 것 자체가 어려운 일로 알려져 있다.

경기도 신청사는 창면적비 최적화, 유리 차폐성능 개선, 공조면적 최적화 등을 통해 에너지소비량을 최소화하고 태양광 설비 등 신·재생에너지 공급을 극대화하도록 설계됐다.

김철중 경기도 건설본부장은 “경기도 신청사가 22층에 달하는 초고층 건물인데도 제로에너지 3등급 예비인증을 받은 것은 큰 의미가 있다”면서 “예비인증에 만족하지 않고 건축물의 에너지효율을 지속적으로 향상시킬 수 있도록 다양한 첨단기술을 접목하겠다”고 말했다.

경기도와 경기도시공사가 추진 중인 경기도 신청사 건립공사는 수원시 광교신도시 2만9184㎡ 부지에 연면적 9만9127㎡(지하주차장 5만1666㎡ 별도) 규모로 건립된다. 본청 22층과 의회 12층으로 구성된다. 작년 7월 기공식을 시작으로 현재 기초터파기 공사 중이다.

경기도 신청사는 올해 1월 건축물 에너지효율등급 최고등급인 1+++ 예비인증도 받았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