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1월 23일  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환경기업 해외진출 컨설팅 실효 2017-12-28 09:01
올해 해외진출지원프로그램 통해 2200억 수출 지원

【에코저널=서울】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환경기업의 해외진출시 지원을 위한 환경기업 해외진출 컨설팅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올해 총 2200억원에 달하는 수출을 지원했다고 28일 밝혔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올해 해외진출 컨설팅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내부 전문가의 기업 현장방문 및 밀착모니터링을 강화해 2016년 1445억원 대비 약 52% 증가한 달성률을 보였다.

2013년부터 시작된 해외진출 컨설팅 지원 프로그램은 지난 5년간 총 5818억원의 수출 지원, 총 3289건의 해외진출 전문컨설팅 성과를 거뒀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내년부터 한·미 FTA 개정, 한·중 비관세 장벽 등 통상이슈와 환경전문 기업의 다양한 컨설팅 니즈에 부응해 해외진출 컨설팅 지원 프로그램을 개선한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이 5년간 환경전문기업 6556개사 수출입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FTA 활용률은 5.9%에 불과했다.

이에 따라 환경전문기업의 FTA활용도를 제고하여 해외진출 경쟁력 확보를 위한 기업 맞춤형 FTA 비즈니스 모델 개발 및 FTA 활용을 위한 원산지 인증수출자 취득, FTA-PASS 구축 등 FTA 관련 해외진출 컨설팅 지원 프로그램을 고도화한다.

환경산업기술원은 2009년 6월부터 해외진출 컨설팅 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내부 전문가의 상담뿐 아니라 실무 전문가 그룹인 국내·외 해외진출지원단 77명과 함께 해외진출 전략수립부터 해외시장 개척, 바이어 발굴 등 총 9개 분야의 전문컨설팅을 제공하고 있다.

해외진출 또는 수출을 진행시 발생되는 문제 해결에 어려움을 겪는 환경기업은 환경산업무역 홈페이지 (http://www.greenexport.or.kr)를 통해 온라인 상담과 전화상담, 한국환경산업기술원 내원 상담을 신청할 수 있다. 해당 분야 전문가가 직접 기업을 방문하는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한국환경산업기술원 김홍열 해외사업2실장은 “국내 환경전문기업이 기업밀착형 수출지원 서비스를 통해 해외시장 진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