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7년 11월 21일  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중남미 국가, 한국가스공사 LNG 기지 견학 2017-11-02 09:39

【에코저널=인천】한국가스공사는 10월 31일 인천 LNG 생산기지를 방문한 중남미 7개국 정부 대표단 및 세계은행(World Bank) 중남미 프로젝트 담당자에게 세계 최고 수준의 규모와 기술을 자랑하는 LNG 기지 운영현장을 소개했다.

이번 방문은 세계은행 산하 녹색성장신탁기금(KGGTF, Korea Green Growth Trust Fund)의 지식 공유(Knowledge Exchange) 프로그램 일환으로, 방문단에는 이삭 카스티요(Issac Castillo) 파나마 에너지부 차관 등 각국 정부 고위 관계자와 사업 금융지원을 담당하는 세계은행 중남미 프로젝트 매니저들이 포함됐다.

한국가스공사는 멕시코 만사니요 LNG 인수기지 사업 성공사례 및 한국 가스산업 발전과정 등을 소개하고, 카리브해를 비롯한 중남미 지역에서의 민·관 합동 유사프로젝트 개발사업 추진 의사도 밝혔다.

카스티요 차관은 “한국가스공사의 성공적인 LNG 인수기지 개발사례에 많은 관심을 갖고 있다”며 “향후 중남미 LNG 산업개발 정책 수립에 적극 반영하기 위해 가스공사와 지속적으로 협의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가스공사가 보유한 30년 이상의 LNG 생산기지 운영 및 사업개발 노하우와 현재 추진 중인 제주도 천연가스 인프라 구축사업 등이 중남미 소규모 LNG 시장 개발을 위한 좋은 본보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