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7년 04월 25일  화요일
   즐겨찾기 추가
   
  
 
 
 
 
 
 
 
 
 
 
 
기사검색
  

 
서울중구, 주택 태양광미니발전소 설치 지원 2017-04-11 11:11
【에코저널=서울】가정 내 전기요금 절감을 돕기 위해 중구가 팔을 걷고 나섰다.

중구는 가정에서도 손쉽게 전기를 생산할 수 있도록 태양광 미니발전소의 설치를 지원한다.

태양광 미니발전소는 베란다 난간이나 옥상 등 햇빛이 직접 드는 공간에 설치한 태양광 모듈을 통해 전기를 생산한 후 곧바로 가정에서 쓸 수 있도록 하는 장치다.

설치여건에 따라 거치형과 이동식인 콘솔형, 고정식인 앙카형으로 구분되며, 설치용량도 200W∼1㎾에서 선택가능하다.

설치 시에는 서울시에서 설치용량별로 40만원에서 85만원까지 설치비를 차등 지원하고, 중구는 설치 개소당 10만원을 선착순 90가구까지 지원한다.

따라서 보급가격이 68만원인 260W 거치형 태양광 미니발전소는 최저 9만원만 부담하면 가정에 설치할 수 있다. 5년간 애프터서비스도 무상 제공된다. 에코마일리지에 가입한 뒤 전기사용량을 절감하면 최대 5만원까지 인센티브를 받는다.

260W 거치형의 월평균 전기 생산량은 약 25㎾h다. 이는 900L양문형 냉장고를 한 달 동안 가동할 수 있는 전력량으로 누진구간 전기요금을 아끼는 효과가 있다.

설치비 지원을 받기 위해서는 ‘2017년 서울시 베란다형 태양광 보급업체’와 상담을 거쳐 11월 말까지 신청하면 된다.

이와 함께 중구는 전문 에너지 컨설턴트가 직접 가정을 방문해 에너지 관련 실태를 진단하고 에너지 절약 노하우 등을 안내하는 온실가스 진단·컨설팅 서비스를 실시한다. 선착순으로 185가구까지 제공되며, 아파트 등 관리사무소를 통해 단체 신청도 가능하며 컨설팅을 받은 가정에는 에너지 절전용품을 무료로 증정한다.

태양광 미니발전소 설치·온실가스 컨설팅 서비스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중구청 홈페이지(http://www.junggu.seoul.kr)에서 확인하거나, 중구청 환경과(02-3396-5632, 5634)로 문의하면 된다.


모계옥 기자 mgo@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