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8월11일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양평군 지평면 새마을남·여협의회, 외래식물 제거 2020-06-02 11:31
【에코저널=양평】양평군 지평면 새마을협의회 회원들이 지난 1일 송현리, 월산리, 옥현리 일원에서 토종 생태계를 교란시키는 외래식물 제거활동을 전개했다.


지평면 새마을 남․여 협의회 30여 명은 이날 이른 새벽부터 가시박 제거에 구슬땀을 흘렸다.

이진수 새마을협의회장은 “가시박의 가장 좋은 퇴치방법으로 5월에서 6월 중 처음 올라올 때 여러 차례 뽑아줘야 한다”며, “지속적으로 외래식물의 제거활동을 추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평면에서는 생태교란 야생식물 서식지를 조사해 11곳을 파악, 매년 지역내 단체와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바탕으로 외래식물 제거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