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8월 19일  일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태화강 국가정원 지정 서명부 울산시에 전달 2018-06-05 13:51
【에코저널=울산】태화강 국가정원 지정 범시민추진위원회(이하 범시민추진위원회) 조성웅 위원장은 6월 5일 국가정원 지정 서명부를 울산시에 전달한다고 밝혔다.

오늘 전달된 서명부는 울산광역시 인구의 1/6이 넘는 22만 4천여 명이 서명한 것으로, 상자 10개 분량이다.

그간 국가정원 지정 서명운동은 지난 10월 24일 64개 시민단체 대표로 출범한 범시민추진위원회 주관으로 진행됐다.

범시민추진위원회는 작년 12월까지 12만명, 올해 4월까지 30만명을 목표로 지난 7개월간 울산관광안내소, 롯데백화점 광장, 젊음의 거리, 문수산, 교회 등 인파가 모이는 곳이라면 어디든지 달려가서 국가정원 지정의 당위성과 필요성을 홍보했다.

이로써 목표에는 미치지 못하지만 22만 4천여 명이라는 의미 있는 숫자로 서명운동은 종료됐다.

이는 온라인(시청 누리집) 1579명, 오프라인 22만2372명이 참여한 결과다. 세부적으로는 일반시민 13만6349명, 기업체 2만3836명, 공공기관 4만1503명, 교육기관 2만2263명이 참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향후 울산시는 서명부와 서명 관련 자료를 산림청에 제출할 계획이다.

울산시 이상구 녹지공원과장은 “서명운동이 국가정원 지정에 필수 조건은 아니지만, 시민들께서 보여 주신 열망을 한데 모아 반드시 태화강을 대한민국 제2호 국가정원으로 지정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지난 4월 13일부터 21일까지 9일간 태화강 지방정원 일원에서 2018 태화강 정원박람회를 개최하고, 5월 30일 산림청에 국가정원 지정 신청서를 제출했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