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5월 24일  목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김해시, ‘토종생태계 지킴이’ 모집 2018-05-14 11:20
【에코저널=김해】김해시가 생태체험과 자원봉사 활동을 연계한 ‘토종생태계 지킴이’ 프로그램에 참여할 자원봉사자를 모집하고 있다.

‘토종생태계 지킴이’는 생태계 교란식물로부터 자생생물을 보호하기 위한 자원봉사 프로그램으로 참가자들은 생태해설사로부터 생태계 교란식물의 생태특성 및 토종식물과 구분하는 방법 등을 배우고 현장에서 서식하는 외래식물인 돼지풀, 가시상추 등을 직접 관찰하고 제거하는 체험활동을 펼친다.

생태계 교란생물은 외국으로부터 유입돼 토종생태계의 생물 다양성을 위협하는 야생생물로 현재 18종이 지정돼 있으며 이중 생태계 교란식물로는 가시박, 돼지풀, 가시상추, 단풍잎돼지풀 등이 있다.

생태계 교란식물을 제거하기에는 꽃이 피기 전인 5∼6월이 가장 적기다.

2016년부터 시작한 ‘토종생태계 지킴이’는 해반천 일원에서 매년 170여 명 자원봉사가 400kg의 생태계 교란식물을 제거하여 토착 자생 생물 종을 보전했다. 올해는 도심하천 중 장유 대청천에서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생태계 교란식물을 제거할 예정이다.

‘토종생태계 지킴이’는 5월 26일부터 6월 16일까지 총 4회로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부터 12시까지 운영한다. 참여대상은 초등학교 4학년 이상으로 자연환경 보전에 관심이 있는 시민 모두 참여가 가능하다.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1365 자원봉사 포털사이트로 신청하면 된다.

김해시 친환경생태과 관계자는 “참가자들이 생태계 교란식물 제거 활동을 하면서 봉사활동의 의미도 알고, 생태계 보전의 중요성도 느낄 좋은 기회”라며 “시민 여러분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