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0월20일토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양평·대관령 국립치유의숲, 가족프로그램 운영 2018-05-11 13:13
【에코저널=양평】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치유의 숲에서 진행되는 가족프로그램이 눈길을 끌고 있다.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은 5월 국립양평·대관령치유의숲(경기 양평, 강원 대관령)에서 방문가족 대상으로 다양한 산림치유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국립대관령치유의숲.(사진제공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이번 프로그램은 가족과 함께하는 숲속 치유프로그램을 통해 가족애를 느끼고 행복감 증진을 돕고자 마련됐다.

경기도 양평군 양동면에 위치한 국립양평치유의숲(센터장 송재호)에서는 가족과 함께하는 ‘참가족 봄향기에 취한 날’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주요 프로그램은 ▲봄향기와 호흡(나무와 교감하기) ▲스트레스 날리기(비눗방울 놀이) ▲향기테라피(손마사지, 와상명상) ▲행복 나눔(버킷리스트 공감톡, 나만의 머그컵 꾸미기) 등이다.

▲국립양평치유의숲.(사진제공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강원도 강릉시 성산면의 국립대관령치유의숲(센터장 박영길)에서도 자녀 동반 가족을 대상으로 ‘솔수풀 톡톡(talk talk) 가족’ 치유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만남의 숲(산림욕 체조, 오감걷기)을 비롯해 소통의 숲(숲속대화, 나뭇잎 퍼즐), 하나 되는 숲(소나무 숲 명상)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이용요금은 1인 기준 1 원(회당 3시간)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국립양평치유의숲(031-8079-7944)이나 국립대관령치유의숲(033-642-8650)으로 문의하면 된다.

윤영균 한국산림복지진흥원장은 “뛰어난 자연경관과 울창한 숲을 가진 국립치유의숲에서 가족들이 산림치유프로그램을 통해 행복과 건강한 삶에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지현 기자 pjh@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