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1월18일일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서부지방산림청, 고로쇠 수액 무상양여지 점검 2018-02-05 16:59

【에코저널=남원】서부지방산림청은 지리산, 덕유산 지역을 포함한 관내 고로쇠 수액 채취지에 대해서 2월부터 3월까지 현장 합동 집중단속을 한다고 5일 밝혔다.

올해는 전남·전북, 경남지역 국유림 내 81개 마을주민에게 약 70만ℓ의 고로쇠 수액 채취 양여를 허가했다. 산촌 주민들의 농외소득(7억7천700만 원) 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판단된다.

점검반은 총 2개 조 12명으로 구성했다. 주요 점검사항으로는 무허가지의 불법·무단채취 및 수액 집수통, 호스 등 생산·보관시설의 위생 상태 등을 점검하며 특히 위생과 직결된 채취용 호스(주선·지선·연결선)를 집중적으로 점검해 위생관리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서부지방산림청 관계자는 “이번 점검을 통해 고로쇠 수액 채취 시 관련 규정을 준수해 친환경적이고 위생적인 고로쇠 수액 채취가 되도록 하고 유통시장 질서 확립에도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고효준 기자 khj@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