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1월 20일  토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옥천군, 야생동물피해예방 시설물 설치 지원 2018-01-09 15:14

【에코저널=옥천】충북 옥천군이 올해도 멧돼지와 고라니 등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설치 지원에 나선다.

옥천군은 야생동물로부터 농작물을 보호하고 안정적인 농업경영을 도모하기 위해 매년 이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총사업비 1억원(보조금 6천만원, 자부담 4천만원)이 들어가는 올해 설치 지원대상은 야생동물의 침입을 직접 예방할 수 있는 전기·태양광식 목책기, 철망울타리 등이다.

농가당 최대 400만원 범위에서 시설물의 설치와 구입에 소요되는 총비용의 60%를 옥천군에서 보조하고, 나머지 40%는 농가에서 부담한다.

옥천군 내 경작지가 있어야 신청 가능하며, 희망자는 군 홈페이지를 참조해 다음 달 2일까지 해당 읍·면사무소를 통해 신청·접수하면 된다.

옥천군은 ▲매년 반복해 피해가 발생하고 있는 장소 ▲멸종위기종으로 인한 피해 발생 장소 ▲자부담으로 예방시설 설치 등 자구노력이 있는 장소 ▲과수·화훼, 특용작물 재배장소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옥천군은 지난해에도 총 32농가에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설치를 지원해 농작물 등 피해예방에 기여한 바 있다.

옥천군 관계자는 “6월 말 이전에 설치를 마무리하고 야생동물로 인한 농번기 농작물 등 피해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모계옥 기자 mgo@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