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4월17일토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구리시, 재활용 선별장에 ‘파봉기’ 설치 2021-03-24 14:02

【에코저널=구리】경기 구리시는 자원회수시설 내 재활용 선별장에 파봉기를 설치하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24일 밝혔다.

구리시는 2억5천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그동안 일일이 수작업으로 처리했던 재활용품 쓰레기봉투를 자동 해체·공급할 수 있는 전처리 선별 시설을 구축했다.

이에 따라 일평균 선별량은 11t에서 14t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사업으로 재활용품 선별 능률 개선뿐만 아니라 근로자 작업 환경이 개선돼 안전 사고율도 현저히 낮아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이번 시설 개선으로 근로자 작업 환경 개선과 재활용품의 효율적인 선별·처리 능력이 대폭 향상됐다”며 “가정 내 분리배출과 일회용품 줄이기 등 '그린뉴딜, 구리'를 일상생활 속에서 적극적으로 실천해 나가며 기후 위기 대응에 함께해 줄 것”을 당부했다.

구리시 재활용 선별장은 2001년부터 운영해 연간 4900t의 재활용품을 수거해 25개 유형별로 구분·선별하며 연간 약 3억5천만 원의 판매 수익금을 올리고 있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