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5월 24일  목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인천 남동구 구월1동 방치폐기물 정비 2018-04-25 17:05

【에코저널=인천】인천 남동구 구월1동이 지난 24일 직원과 환경미화원들이 힘을 합쳐 성리로35번길 일원 여래사 주변에 놓인 각종 폐기물을 전부 정비했다.

방치폐기물은 인근에 거주하는 한 주민이 적치물과 각종 폐기물을 모아놓았던 것으로 주변의 미관을 저해하고 주민들의 안전과 보행에도 위협이 되는 상황이었다.

해당 주민이 노환과 질병으로 병원에 입원해 자진 정비할 수 없게 되자 구월1동은 이를 정비하기 위해 직원들과 환경미화원이 팔을 걷어붙였다.

전날 강우로 폐기물이 오염되고 무거워 참가자들은 정비 내내 굵은 땀방울을 흘렸다. 또 쌓인 적치물을 단순히 수거하는 것이 아니라 재활용품과 방치폐기물을 일차적으로 분리, 체계적으로 처리했다.

이날 이들이 정비한 재활용품과 적치물은 1톤가량이다. 방치폐기물로 처리한 것은 430㎏에 달했다.

폐기물을 처리하는 것을 지켜본 주변 주민은 “고생하시면서 지저분한 도로를 깨끗하게 정비해주셔서 구월1동 동장님과 직원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늘 지나다니던 도로가 깨끗해져서 진심으로 기쁘다”고 말했다.

이종학 구월1동장은 “주민들의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과 깨끗한 구월1동을 만들기 위해 언제든 직원들은 힘을 모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