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년 06월 24일  일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오수봉 하남시장, 감일지구 쓰레기 민원해결 2018-03-14 09:52
【에코저널=하남】오수봉 하남시장은 지난 13일 하남감일 공공주택지구내 공사 관련 민원을 해결하기 위해 현장을 방문. 공사 시행자인 LH로부터 민원사항에 대한 설명을 듣고 현장을 점검했다.

이날 방문은 감일지구 경계에 버려져 있는 각종 생활쓰레기로 인한 악취 및 오염발생에 대해 주민들이 해소대책을 마련해 달라는 요구에 의해 마련됐다.

그간 감일지구 경계에 쓰레기는 감일지구 사업시행자인 LH와 부체도로 관리기관인 한국도로공사에서 기관 간 업무 떠넘기기로 인해 아무런 조치 없이 그대로 방치돼 있었다.


오 시장은 현장 확인 후 바로 한국도로공사 수도권본부를 방문해 “소파와 장롱, 비닐 등 온갖 종류의 생활쓰레기 방치로 악취 뿐 만 아니라 미관저해로 인근 마을이 우범지역으로 전락해가고 있다”며 두 기관이 서로 협의해 방치된 쓰레기가 처리될 수 있도록 중재했다.

이에 LH 및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부체도로 내 쓰레기 처리방안을 마련, 조속한 시일 내 처리하기로 했다.

한편, 감일공공주택지구는 2020년 12월 준공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중이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