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12월05일월요일
전문칼럼
   
  
 
 
 
 
 
 
 
 
 
 
 
기사검색
  

 
한강유역환경청·여주시 등과 정화활동·‘탄소제로 캠페인’ 2022-09-28 15:22
【에코저널=여주】한강유역환경청은 28일 한강 상류 여주저류지 주변에서 쓰레기 정화활동 및 ‘탄소제로 문화확산’ 캠페인을 실시했다.

▲한강유역환경청과 여주시, 한국수자원공사 임직원들이 28일 경기도 여주시 여주저류지 일대에 대한 정화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번 정화활동은 지난 8월 집중호우 및 태풍 ‘힌남노’ 이후 하천구역에 방치된 폐기물 등을 처리하기 위해 마련됐다. 한강유역환경청과 여주시, 한국수자원공사 2개 기관 임직원 40여 명이 참여해 1톤 트럭 3대 분량의 쓰레기를 수거, 처리했다.

여주저류지 주변 쓰레기 정화활동 후 탄소제로 문화확산을 위한 불법투기 근절 캠페인도 진행했다. 지역주민과 자전거도로 이용객들에게 깨끗한 하천환경 조성 및 불법투기 근절에 대한 당부 메시지를 전했다. 한강 하천환경을 깨끗하게 유지하기 위해 물 관리기관 간 지속적인 상호협력을 약속하는 자리도 가졌다.


조희송 한강유역청환경청장은 “태풍 힌남노와 8~9월 발생한 집중호우 이후 국가하천 유지관리에 많은 격려를 보내주신 국민들께 감사드린다”며 “향후에도 물 관리기관이 지속적으로 상호 협력해 깨끗한 한강 하천환경 조성에 각별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이정성 기자 jungsungl@daum.net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