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1월17일월요일
전문칼럼
   
  
 
 
 
 
 
 
 
 
 
 
 
기사검색
  

 
양주시, 한강하류권 3차 공업용수 통수식 가져 2021-11-09 14:14
【에코저널=양주】경기 양주시는 9일 은현면 도하리 도하배수지에서 김종석 부시장, 정성호 국회의원, 정덕영 양주시의회 의장과 의원, 유관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강하류권 3차 공업용수 통수식을 하고 관내 산업단지 등에 공업용수 공급을 시작했다.

그간 검준산업단지 외 다른 산업단지는 공업용수가 공급되지 않아 지역 산업단지 내 기업체는 요금 단가가 높은 생활용수나 수질이 불량한 지하수를 산업용수로 사용하는 불편을 겪어왔으며, 양주시는 기업의 산업용수와 공업용수 차액을 매년 부담해왔다.

이에 양주시는 한강하류권 3차 급수체계 조성으로 확보한 전용 공업용수 수수시설 설치를 위해 총사업비 300억을 투입, 3800㎡ 규모의 광백배수지 개량과 도하 신설배수지 5500㎡ 신설, 송·배수관 16.7㎞ 부설공사를 지난 2018년부터 실시해 6년간 추진해 왔다.

이로써 홍죽일반산업단지 640t, 검준일반산업단지 1만3천500t, 남면일반산업단지 400t, 서울우유협동조합 양주통합신공장 3천t, 대륜발전 양주열병합발전소 1천500t 등 공업용수 총 2만9천t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

양주시는 안정적인 공업용수 공급과 더불어 불의의 사고나 재해 시 단수 발생 등 입주업체 피해 우려도 해소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김종석 양주시 부시장은 “한강하류권 3차 공업용수 수수시설공사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됨에 따라 산업단지에 원활한 공업용수 공급으로 탁월한 입지 경쟁력을 갖추게 됐다”며 “물은 수요의 규모가 크기 때문에 경제적 파급효과가 큰 자원으로 이번 공업용수 공급은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병구 기자 lbk@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