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1월25일월요일
즐겨찾기추가
   
  
 
 
 
 
 
 
 
 
 
 
 
기사검색
  

 
환경부, ‘그라운드 워터 코리아 2020’ 온라인 개최 2020-11-30 12:11
【에코저널=세종】환경부는 기후변화에 따른 수자원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고, 지속 가능한 수원으로서 지하수 가치를 되새기는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그라운드 워터 코리아 2020’을 12월 1일부터 15일까지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올해로 열두 번째를 맞이하는 이번 행사는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지하수의 가치’라는 주제로 열린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누리집(www.groundwaterkorea.or.kr)에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다.

올해는 지하수 분야의 행정 서비스 수준을 향상시키고, 업무 일선에서 애쓰고 있는 기초지자체의 사기진작 등을 위해 처음으로 ‘지하수 보전·관리 우수지자체 선발’을 실시했다.

첫해임에도 불구하고 총 24곳의 지자체가 참여했으며 전문성 확보, 지하수시설 관리, 주민서비스 및 홍보, 우수사례 실적 등 총 23개 평가항목에 대한 1·2차 평가를 거쳐 최종 3곳의 지자체가 선정됐다.

최우수상은 경남 창원시, 우수상은 경기 고양시, 장려상은 경남 김해시가 각각 수상했다. 환경부는 행사기간 중 시상식을 열고, 환경부장관상 및 상금 수여, 지하수 보전·관리 우수지자체 현판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지하수 정책·제도 및 학술회(세미나) 발표 영상과 함께 관련 업계 종사자와 지자체 공무원들의 업무능력을 높이기 위해 지하수 교육 영상도 제공한다. 또한 국민들을 대상으로 지하수 사진 공모전 및 짧은 글 공모전 등도 진행한다.

온라인 기업전시관(17개 기업) 운영으로 지하수 관련 산업의 홍보 및 시장 활성화는 물론 취업준비생들에게 다양한 업계 정보를 제공한다.

이밖에 지하수에 대한 관심과 애정을 높이고, 관련 분야 발전을 독려하기 위해 산·학·연 등 업무유공자 15명에게 환경부 장관 표창이 수여된다.

환경부 신진수 물통합정책국장은 “우리나라 수자원 총 이용량의 약 8%를 차지하는 지하수는 우리의 건강한 삶을 지키는 매우 소중한 자원”이라며 “이번 행사가 지하수의 무한한 가능성을 재발견하는 좋은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박지현 기자 pjh@ecojournal.co.kr   

이 기사에 대한 소유권 및 저작권은 에코저널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변형, 무단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경우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기사목록]  [인쇄]  [메일로 보내기]  [오탈자 신고]  [글자크기 ] [저장하기]
 
@